Delegation of the European Union to the Republic of Korea

[Press Release] EU and ROK celebrate 55 years of diplomatic relations

30/03/2018 - 09:43
News stories

Now it is our time!

 

Middle School students celebrate Koreans and Europeans coming together by designing logo to mark 55 years of diplomatic relations between the EU and Korea

 

55 years ago the European Union (EU) and the Republic of Korea established diplomatic relations. Since that time, the EU and Korea have become major international actors, making a real difference on global issues.

Working together, Koreans and Europeans are strengthening international peace and security, addressing climate change and powering the economy to provide decent jobs and livelihoods.

At its heart, this is a relationship based on freely chosen interaction between people in Europe and Korea.

The EU Delegation therefore asked representatives of the future generation, students at Seoul's Insoo Middle School, to come up with a logo to mark the 55th anniversary of the establishment of diplomatic relations.

The design by Ms Shin Ah-young was selected as the winning logo.

The "55" logo designed by Shin Ah-young will be used in communications by EU diplomats in Korea and by Korean diplomats in Europe for the rest of the year as well as at a series of events in both regions to celebrate the 55th anniversary.

EU Ambassador Reiterer explained that he wanted to involve students in the celebration of the anniversary as it will be the next generation that builds on the fantastic achievements of the last 55 years. He noted that "diplomatic relations are not just about interaction between governments, but also cooperation between people. The logo will be used for official events this year and is intended to highlight the people-to-people basis of EU-Korea relations."

Insoo Middle School is one of the schools that participated in the 'Open House' programme co-organised by the EU Delegation and the Seoul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Under the 'Open House' and the 'EU Goes To School' programmes, Ambassadors of the EU present in Seoul meet with students to talk about the EU and the role of their countries in the EU. The 'EU Goes to School' and the 'Open House' programmes continue this year.

Speaking for the Ministry of Foreign Affairs, Kwon Hyuk-woon, the Deputy Director General of the European Affairs Division noted how both the EU and Korea had developed in the last 55 years "to become important global players who share the universal values of democracy, human rights and the rule of law."

Ahn Seun-guk, Deputy Director of the International Affairs at the Seoul Metropolitan Office of Education congratulated Ms Ahn and noted the value the Seoul Government places on the EU Goes to School programme and "efforts to build bridges between Korean people and foreign diplomats in Seoul."

The Korean Embassy in Brussels organised a concert featuring Korean traditional music with the Court Music Orchestra of National Gugak Centre at the Royal Conservatory in Brussels on 27 March, also to celebrate the 55 years of the EU-ROK diplomatic relations.

 

ENDS

Contact for press: 

EU Delegation to Korea

Ms. Jungyoon Kim, Press and Information Officer

jungyoon.kim@eeas.europa.eu/ 02-3704-1716

 

 

[보도자료]

 

서울 인수중학교 학생들이 유럽연합(EU) 대한민국 간의 수교 55년을 기념하는 로고를 디자인 하여 수교 55주년을 축하했다.

유럽연합(EU)과 대한민국이 수교 55주년을 맞이했다. 지난 55년간 EU와 대한민국은 글로벌 이슈에 실질적변화를 가져오는 중요한 국제적 주체가 됐다. EU와 대한민국은 국제 평화와 안전을 강화하고, 기후 변화를 해결하며, 일자리를 창출하는 등 질 높은 생계를 제공하기 위해 경제를 키워왔다. 그 중심에는 대한민국과 유럽인들의 자유로운 교류가 기반이 됐다.

주한EU대표부는 이에 따라, 서울 인수중학교의 차세대 대표들에게 한-EU 외교 수립 55주년을 기념하는 로고를 제출하도록 요청하여, 인수중학교 3학년 신아영 학생의 디자인을 로고로 선정했다.

신아영 학생이 디자인한 한-EU 수교 55주년 로고는 올해동안 55주년을 기념하기 위해 주한 EU 외교관들과 유럽에 파견된 대한민국 외교관들에 의해 사용될 예정이다.

미하엘 라이터러 주한EU대사는 "지난 55년간의 훌륭한 업적을 이어나가게될 차세대인 학생들을 55주년을 기념하는 데 참여시키고 싶었다"며 "외교 관계는 단지 정부 간의 상호 작용뿐만 아니라, 사람들 간의 협력에 관한 것"이라고 말했다. 이 로고는 올해 공식 행사 등에서 사용될 예정이며, 한-EU 관계로 인한 사람과 사람의 교류를 강조하는데 초점을 두고 있다.

인수중학교는 주한EU대표부와 서울시교육청에서 공동으로 주관한 'Open House' (주한외국공관 방문) 프로그램에 참가했다. 'Open House'와 'EU Goes To School' (주한EU대표부 소속 대사 학교 방문) 프로그램을 통해대한민국 주재 EU 대사들은 학생들과 만나 EU와 EU 회원국의 역할에 대해 설명한다. 'EU Goes To School' 프로그램은 올해에도 계속된다.

외교부 유럽국 권혁운 심의관은 지난 55년 동안 대한민국과 EU의 발전과정을 설명하며, "대한민국과 유럽이 민주주의, 법치주의, 인권 등 보편적 가치를 공유하는 중요한 글로벌 주체가 됐다"고 말했다.

안승국 서울시 교육청 국제협력담당사무관 또한 한-EU 55주년 수교를 축하하며, "주한 외교관들과 학생들의 활발하고 다양한 교류를 이어주는 EU Goes To School이 의미있는 사업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벨기에 브뤼셀 주재 주벨기에유럽연합 한국문화원은 한-EU 수교 55주년을 맞이하여, 지난 3월 27일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전통음악기관인 국악원과 브뤼셀 최고 권위 음악교육기관인 브뤼셀 왕립음악원과의 협력으로 국립국악원 정악원의 풍류음악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영산회상, 가곡, 가사, 시조 등 선비들이 직접 연주하고 즐기던 풍류음악으로 한국 전통음악의 정수를 선보였다. 특히, 2010년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 등재된 가곡을 직접 연주했다.

- 끝 -

 

<자료 문의>

주한 EU 대표부

김정윤 공보관 jungyoon.kim@eeas.europa.eu/ 02-3704-1716

Editorial Sections: